img

교육/양육

HOME > 교육/양육

「202110」 강철부대! 믿음의 용사 훈련을 마쳤어요

작성일 : 2021-10-07 15:16

 

강철부대 입소를 환영한다.
철저히 하나님 안에서 부단히 말씀으로 단련되어 대한민국의 빛과 소금이 되기를 명한다.


중등부 수련회(7월 23∼25일) 전에 ‘마음의 소리’에 ‘강철부대’를 주제로 제출했던 4행시입니다. 4행시에서 알 수 있듯 올해 여름수련회 주제는 ‘강철부대 믿음의 병사를 찾아라’였습니다.

 


생전 처음 먹어보는 전투식량
수련회 홍보영상을 보자마자 너무 멋지다고 생각하여 예배가 끝나자마자 신청서를 전송했습니다. 그리고 수련회 물품을 받기 전까지 얼마나 기다렸는지 모릅니다. 멋진 옷과 군번줄, 다양한 컬러로 만들어도 좋겠다고 생각했던 중등부 만의 성경책과 다양한 군용음식, 간식들에 마음을 빼앗겼습니다.


‘위문열차’라는 프로그램으로 수련회가 시작되면서 다양한 코너와 찬양, 말씀에 점점 빠져들었고,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저에게 원하시는 것이 무엇인지 어렴풋이 알아가기 시작했습니다. 목사님과 전도사님, 선생님들이 얼마나 많이 기도하며 준비하셨을지 고스란히 느껴져서 감사한 마음으로 적극적으로 참여했습니다. 태어나서 처음으로 전투식량, 건빵을 시리얼처럼 만든 건플레이크, 군용 카스텔라까지 다양한 경험을 했습니다.


정신교육 시간에는 이영호 목사님께서 ‘동성애’를 주제로 말씀하시고 친구들끼리 줌으로 접속하여 토론도 했습니다. 저는 ‘동성애’에 대해 명확한 생각이 있었기 때문에 하나님을 믿는 친구들이라면 당연히 저와 같은 의견일 것으로 생각하며 이런 교육을 왜 하는지 싶었습니다. 그런데 토론하면서 생각보다 많은 친구가 ‘동성애’에 대해 관대하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목사님께서 영상도 보여주시고 동성애를 찬성하는 친구들의 의견도 차분히 듣고 말씀해주셔서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친구들이 수련회 주제인 믿음의 병사로서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가치관을 세우기를 기도해봅니다.


말씀을 듣기 전에 찬양하는 시간이 있었습니다. 수련회 시작 전에 미리 ‘강철부대원’을 뽑아서 카카오 톡을 이용해 감사제목과 수련회 찬양듣기 등 미션을 수행했기에 찬양이 더 가깝게 다가왔고 마음을 다해 더 깊이 찬양할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특히 찬양 가사 중에 ‘하나님의 꿈이 나의 비전이 되고, 예수님의 성품이 나의 인격이 되고, 성령님의 권능이 나의 능력이 되길 원하고 바라고 기도합니다’라는 부분이 마음에 닿았습니다.

 


기도하며 내 비전을 이루기로 결단
장신대학교에서 오신 김태섭 목사님께서 금요일과 토요일 저녁 집회에서 말씀해주셨습니다. 첫날 목사님께서 “사람은 자신이 가치 있다고 생각하는 걸 자랑하게 된다”라며 우리가 무엇을 자랑하는지, 예수님을 자랑하고 다니는지를 물으셨습니다. 저는 다른 것에 더 가치를 두고 있던 내 모습을 발견하고 부끄러워졌습니다. 목사님은 또 “기도하지 않는 것은 교만한 것”이라고 하셨습니다. 평소 기도하는 것이 어렵게만 느껴져서 식사기도 외에는 좀처럼 하지 않았는데 이제 하나님께서 내게 계획하신 목적지가 어디인지, 사명이 무엇인지부터 기도하기로 다짐했습니다.


또 할아버지께서 하나님을 믿고 구원받으셔서 주일마다 영락교회에서 함께 예배드리고 싶은 소망이 이루어지도록 기도해야겠다고 결단했습니다. 마지막으로 목사님께서 “내 인생의 주어가 하나님이 되는 것이 비전”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내가 아니라 하나님의 꿈을 이루는 것, 하나님이 아니면 설명할 수 없는 인생을 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내가 한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하셨다고 말할 수 있는 삶이 어떤 것인지 아직은 구체적으로 정확하게 알지 못하지만, 지금부터 조금씩 부족하지만 짧게라도 기도하면서 하나님께서 나에게 계획하신 그 길로 걸어가고 싶다고 생각했습니다.

 

이렇게 멋지고 은혜로운 중등부 여름성경학교를 준비해주신 목사님과 전도사님, 선생님들 너무너무 감사합니다. 이번 여름수련회는 저희 삼 형제에게 처음으로 깨어짐을 경험하게 하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너는 그리스도 예수의 좋은 병사로 나와 함께 고난을 받으라 병사로 복무하는 자는 자기 생활에 얽매이는 자가 하나도 없나니 이는 모집한 자를 기쁘게 하려 함이라 (디모데후서 2:3~4)

 

 

 

 

 

 


조한서
중등부 3학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