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

문화/교제

HOME > 문화/교제

「202106」 한 생명을 소중히 여기는 상담부

작성일 : 2021-06-01 09:19 수정일 : 2021-06-01 09:31

상담부는 외롭고 소외된 이들과 함께하며, 고통을 호소하고 손을 내미는 내담자에게 마음을 나누는 사역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 팬데믹은 이제까지 경험해보지 못했던, 교회의 모든 예배 모임과 공동체 모임을 어렵게 만들었습니다. 지난 1년간 모임을 통한 주님의 사역이 외형적으로 휴면 상태였습니다. 이러한 위기 상황에서 영적인 메마름과 심리적 불안함, 외로움의 고통을 호소하는 성도들을 위해 상담의 문을 열 수 있도록 인도하신 하나님 은혜에 감사합니다. 우리 상담부는 생명의 전화상담과 매월 재교육을 통해 상담원의 자기성찰을 점검하며 준비된 상담자로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을 나누고 위로하며 소통의 관계를 맺고 있습니다.

상담부 사역 문의 : 02)2280-0171

 


상담사역
상담사역의 주된 사역은 전화상담입니다.


전화상담은 화요일부터 주일까지 영락의 전화(02)2275-1004, 1007)로 걸려오는 내담자와의 전화 대화를 통해 삶의 자리에서 뜻하지 않은 일들과 사람들로 인해 상처받고 힘들어하는 마음을 돕고 있습니다.


상담 목사님과 전도사님의 목회 상담, 가정 청소년 상담을 하고 있으며 전문상담(교통, 법률, 세무, 노무, 금융, 경제 등)자의 섬김이 있습니다. 결혼 정보 상담을 통해 적령기에 있는 남녀의 만남이 결혼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돕는 사역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현재는 정부 방역방침에 따라 상담사역을 제한적으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교육사역
전화상담원을 위한 재교육으로 월 1회 전문상담학자를 초빙해 상담원의 자기성찰에 대한 교육을 실시간 온라인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상담원 간의 교제와 나눔은 줌(zoom)을 통해 위로와 격려 및 서로 의견을 교환하며 지속적인 관계성 회복을 이루고 있습니다. 또한 상담원 양성을 위해 영락상담대학이 2년(총 4학기)교육을 실시해 이 과정을 수료하면 한국목회상담협회의 기독교상담사 자격(2급)을 습득해 상담원으로 섬기도록 전문상담원을 양성하고 있습니다. 현재 60명의 예비 상담원들이 온라인교육으로 『상담의 실제, 상담의 기법』, 『위기상담의 이해』 등의 과목을 열정적으로 수강하고 있으며 7월 중에는 2학기 상담대학 신입생을 모집할 예정입니다.

 


가정사역
1. 결혼 준비교육

행복하고 믿음 위에 든든히 세워지는 가정을 위해, 결혼 전에 결혼준비교육(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 오후 2~6시)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2. 어머니학교(5월 29일~7월 17일, 온라인)
하나님의 지혜가 내 삶으로 들어오는 시간이 되도록 마더와이즈(지혜) 사역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마더와이즈 1기 사역은 어머니들이 결혼생활, 자녀 양육, 일과 사역에서 하나님이 원하시는 삶의 우선순위를 배우게 되는데 소그룹을 통한 성경나눔, 멘토링, 중보기도로 세워가는 사역입니다.


3. 아버지학교(6월 3일~7월 1일, 온라인)
아버지들이 일에 대한 사명감과 목적의식을 품고 일터에서 영향력을 발휘하도록 돕는 FWIA사역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일·돈·성공·관계·윤리 등 일터에서 적용하기 좋은 다양한 주제로 구성된 FWIA버킷 자료를 활용하는 소그룹모임으로 아버지의 아버지 됨을 돕는 사역입니다.


4. 시부모·장인장모학교(10월 개강)
노년기를 어떻게 보낼 것인가에 대해 삶과 죽음을 폭넓게 이해하여 오늘의 감사와 기쁨을 누릴 수 있는 시간이 되도록 준비하고 있습니다.


네 집 안방에 있는 네 아내는 결실한 포도나무 같으며 네 식탁에 둘러앉은 자식들은 어린 감람나무 같으리로다 (시편 128:3)


작은 교회인 가정에서 부부와 자녀, 형제 관계가 온전케 되어 신앙의 반석 위에 서서 이웃사랑, 베풂, 선행, 자비를 실천하는 천국 삶을 지향하여 2021년 교회의 표어대로 ‘눈을 들어 밭을 보라’는 말씀을 품고 기도하고 있습니다.


자신을 성찰하고 이웃을 보며 우리를 통해 예수님의 사랑과 향기를 전파하여, 상처받았거나 어려움을 호소하는 내담자들에게 치유와 회복의 은혜를 나누며 행복한 삶을 누리는 상담사역이 되기를 소망합니다.

 

 

 

 

 


현정임 장로
강남교구
상담부장